상단여백
HOME 사회
고성읍 매수마을 ‘무인 양심가게’ 이웃돕기 성금 기탁

고성읍에서 통영 방면으로 가는 길목에 위치하고 있는 매수마을은 마을 주민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무인 양심가게’를 운영하고 있다.

매수마을은 지난 3일, 올해 무인 양심가게 운영 수익금 37만8000원을 이웃돕기 성금으로 기탁해 지역을 훈훈하게 하고 있다.

매수마을(이장 홍대석)은 시금치, 옥수수 등 작물 재배를 주업으로 하는 작은 시골마을로 마을 주민들이 당장 생필품이 필요한 경우 고성읍 번화가까지 왕래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이에 지난 2016년 마을기금 2000만원과 주민들이 십시일반 기탁한 기금 1200만원을 들여 무인(無人) 양심가게를 건립했다.

특히 이 양심가게는 마을주민인 장윤기(58), 김말연(66) 씨의 헌신적인 봉사로 운영이 활발히 이뤄지고 주민들이 보다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

허옥희 고성읍장은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마을 주민들의 양심과 훈훈한 마음이 담긴 성금을 소중히 잘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양기성  gsnewsasia@naver.com

<저작권자 © 고성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