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교육
학교와 마을이 함께하는 ‘따뜻한 동행’ 안전프로젝트- 9일, 백두현 군수-삼산초등학교 학생 소통의 장 마련

9일 오전 10시, 삼산초등학교에서 ‘학교와 마을이 함께하는 ‘따뜻한 동행’안전 프로젝트가 열렸다.

이날 백두현 고성군수, 정종호 삼산면장, 이명주 삼산초등학교장, 박희문 고성교육청 교육지원과장, 삼산초등학교 학생 37명이 참석한 가운데 학교 주변 불편사항에 대해 의견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삼산초 정승엽 학생 등 4명의 학생이 건의한 학교 주변 생활불편 건의사항에 대해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자유롭게 소통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학생들이 건의한 사항 중 교량과 도로 사이 가각부 설치 및 도로변 풀베기 건은 개선이 필요한 사항으로 향후 조치토록 했다.

또 좁은 도로 옆 가드레일 설치 및 소하천 위 교량 설치 건은 구조물 설치로 인해 발생되는 차량 및 농기계 통행 문제 등을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게 이해하기 쉽게 설명했다.

특히 백두현 군수는 학생들로부터 군수에게 궁금한 사항에 대한 질문을 받아 ‘군수의 어린시절’, ‘벌이 많아 꽃을 손을 댈 수가 없어요!’등 다양한 질문에 친절히 답해주며 꿈나무들의 궁금증 해결을 도왔다.

 

desk  gsnewsasia@naver.com

<저작권자 © 고성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