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고성농악, 경남민속예술축제 장려상 수상

고성군은 지난 9일부터 10일까지 의령군 서동생활공원에서 열린 제40회 경남민속예술축제에서 고성군 대표로 참가한 고성농악이 장려상을 수상했다고 13일 밝혔다.

경남도가 주최하고 의령군과 의령문화원이 공동 주관한 이번 축제에는 도내 15개 시·군의 민속예술 대표팀 등 800여명이 참가해 그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뽐냈다.

고성오광대보존회는 지난 2016년 고성농악 복원사업에 참여해 전승자를 중심으로 사라져가는 고성군 고유의 농악을 조사 발굴했다.

지난 2016년 12월에 고성군 역도경기장에서 고성농악 복원발표공연을 한 바 있으며 옛 조상의 문화를 전승하고 농악이 가지는 농촌지역 공동체 문화의 정신 계승, 농악 자체의 어울림과 소통을 이어나가기 위해 읍면 농악대를 중심으로 고성농악을 보급·발전시키고 있다.

군 관계자는 “이번 수상은 그동안 고성농악의 발굴과 보존에 힘써온 성과”라며 “이번 수상이 고성군 전통예술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desk  gsnewsasia@naver.com

<저작권자 © 고성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