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군정
고성군보건소, 초등학교 공공치과주치의 사업 시행

고성군이 관내 초등학생 2200여명을 대상으로 공공치과주치의 사업을 시행한다.

공공치과주치의 사업은 유치에서 영구치가 나오는 초등학생 시기에 건강한 치아 관리를 돕기 위해 마련됐다.

군은 치과의사 및 치위생사 등으로 이뤄진 전담팀을 구성해 이동식치과버스를 활용해 관내 초등학교 19개교에 방문한다.

전담팀은 학생들의 영구치 보호 및 충치예방을 위한 치아홈메우기, 불소바니쉬 도포, 치석제거 등 구강관리서비스를 제공하고 구강교육, 충치예방교육 등을 진행한다.

또한 학생들에게 구강건강관리에 필요한 구강위생용품 칫솔, 치약 세트를 배부해 올바른 양치실천 습관화가 이뤄질 수 있도록 지도한다.

학교구강보건실이 설치돼있는 고성·회화·하일초등학교는 매주 1회 방문해 구강관리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구강보건실이 미설치된 16개 초등학교는 오는 6월부터 공공치과주치의사업을 본격 시행한다.

보건소 관계자는 “초등학생까지는 치아우식증이 발생하기 쉽고 유치에 발생된 문제점이 영구치에 영향을 끼쳐 부정교합 등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크다”며 “특별한 예방관리가 필요한 시기인 만큼 학생들의 올바른 구강관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군은 소아·청소년기부터 알레르기 질환을 올바르게 관리하고 이를 예방하기 위해 아토피 천식 안심학교를 운영하고 있다.

이를 통해 아토피 피부염 보습제 및 천식 응급키트를 제공하고 어린이를 대상으로 알레르기 질환에 대한 올바른 정보 전달을 위해 아토피·천식 예방 인형극 공연을 운영하고 있다.

또 올해 처음으로 자라나는 아이들의 비만예방을 위해 ‘건강한 돌봄 놀이터’를 운영하고 있다.

방산·대흥·철성초등학교 등 관내 초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주1회 비만율 측정, 영양교육 및 놀이형 운동교실 등 소아비만 예방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백두현 군수는 “고성 지역 아이들 모두가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건강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겠다”고 했다.

desk  gsnewsasia@naver.com

<저작권자 © 고성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