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군정
백두현 고성군수, 몽골 방문…주요 인사 만나 상생방안 논의

백두현 군수가 지난 14일부터 15일까지 몽골 울란바토르를 찾아 주요 인사들을 만나면서 2020경남고성공룡세계엑스포와 몽골의 문화예술 콘텐츠 연계 방안을 모색했다.

이번 방문은 몽골 문화예술 실행청의 공식 초청에 따라 이뤄졌다.

첫 일정으로 14일, 중앙몽골공룡박물관을 시찰하고 박물관장과 문화예술실행청장을 각각 만나 면담을 나눴다.

박물관장과 청장은 공룡을 주제로 하는 고성공룡엑스포에 적극적인 관심을 표하면서 “상호 문화 콘텐츠 발전을 위해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여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교육문화과학체육부 장관을 만나 2020년 한몽수교 30주년 기념사업의 일환으로 몽골 진품 공룡화석 전시 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

15일, 주몽골대한민국대사관을 방문해 2020고성공룡세계엑스포를 홍보하고 몽골의 국내 정세 및 문화에 관한 다양한 자문을 구했다. 대사관 측은 “외교부에서 지원 가능한 부분은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백두현 군수는 “이번 방문을 통해 고성의 문화 예술 발전과 공룡엑스포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서는 다양한 문화권의 국가와 협력하는 방안이 필요하다”며 “2020년 한․몽수교 30주년을 기념해 다양한 행사를 추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desk  gsnewsasia@naver.com

<저작권자 © 고성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